접촉 피부염

접촉성 피부염은 외부물질과의 접촉으로 일어나는 피부의 염증 반응으로,
피부가 허는 상태로 이해하면 됩니다.

접촉성 피부염은 외부물질과의 접촉으로 일어나는 피부의 염증 반응으로, 피부가 허는 상태로 이해하면 됩니다. 원인이 된 물질에 따라 증세가 다르지만 가려운 것이 특징입니다. 접촉성 피부염은 원발성 자극 피부염과 알레르기성 접촉성 피부염으로 크게 나눌 수 있습니다. 이러한 접촉성 피부염은 알레르기 체질인 사람에게만 일어나는 경우, 약품 등의 자극 물질에 닿았을 때와 같이 누구에게나 일어나는 경우, 그리고 거듭해서 자극 물질에 닿음으로써 일어나는 경우 등이 있습니다.

원발성 자극 피부염은 일정한 농도의 자극을 주면 거의 모든 사람에게 피부염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피부에 강한 알카리나 산 등을 쏟았을 경우에는 누구에게나 아픔이 동반되며 벌겋게 부어오르거나 수포가 생깁니다. 때로는 피부가 벗겨지기도 합니다.

이렇게 자극이 강한 물질이 아니더라도 여러 번 사용하는 동안에 피부가 건조해지거나 트는 일이 있는데 세제 등에 의한 손의 피부염 등이 그 예입니다.

알레르기성 접촉성 피부염은 접촉 피부염의 원인 물질에 감작된 사람에게만 피부염을 일으키는 경우를 말합니다. 이러한 알레르기성 접촉성 피부염을 잘 일으키는 원인 물질에는 옻나무, 니켈이나 크롬과 같은 금속류, 머리 염색약, 고무 등이 있으며 이 외에 화학제품, 화장품 심지어는 바르는 연고제 등 헤아릴 수 없이 많고, 해를 거듭할수록 더욱 늘어나고 있습니다.

알레르기성 접촉성 피부염의 대표적인 것으로 목걸이를 한 후 목주위에 가려움증이 생긴다거나 옻나무에 의해 진물이 나고 습진 반응이 생기는 것을 들 수 있습니다.

이의 진단에는 환자의 나이, 성별, 직업 등 환자가 접촉했을 것으로 생각되는 물질에 대한 관찰이 중요합니다. 알레르기성 접촉성 피부염을 진단하는 데는 첩포 시험이라는 것이 있습니다. 의심되는 물질을 피부에 붙여 놓았다가 피부 반응이 나타나게 되면 그 물질이 원인이 되었다고 생각하는 방법입니다.
접촉성 피부염의 치료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원인을 일으키는 물질이 무엇인지 밝혀내고 이에 다시 접촉되지 않도록 하는 것입니다.

피부의 염증 반응이 강하거나 진물이 날 때에는 찜질 용액으로 찜질하여 환부를 건조하게 해줍니다. 건조된 환부에는 부신피질호르몬 연고제를 쓰고 가려움증이 심할 때에는 항히스타민제, 스테로이드제 등을 복용합니다. 상태가 호전될 때까지 비누 사용이나 자극이 강한 화장품의 사용을 삼가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야외나들이나 산행시 주의점

여름철에는 산이나 야외로 나갈 기회가 많아집니다. 이러한 노출의 계절에는 다음 몇 가지 질병에 주의해야 합니다. 가장 흔한 것이 접촉성 피부질환과 같은 급성 알레르기입니다.

산행을 하다보면 여러 종류의 나뭇가지나 식물에 노출되기 쉽습니다. 사람에 따라서는 피부가 가렵고 붉어지며 물집이 생기기도 합니다. 이른바 풀독이 옮은 것입니다. 옻나무가 대표적인 예로, 나무의 체액에 인체가 노출되면 발생합니다. 그러므로 피부가 이런 식물에 노출되지 않도록 긴 옷을 입는 것이 좋습니다.

산행을 하다보면 렙토스피라증, 유행성출혈열 등과 같은 전염병에 걸리기 쉽습니다. 이들 전염병은 들판이나 수풀 곳곳에 서식하는 들쥐에게서 감염되며 조기 발견하면 치료를 비교적 간단합니다.
숲 속을 지나다가 진드기에 물리면 쓰쓰가무시병에 감염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또한 움직임이 활발한 독사, 독충 등에 물릴 가능성도 있습니다. 따라서 한적한 야산을 가거나 숲에서 노숙할 경우에는 두꺼운 긴소매 옷 등으로 피부를 보호해야 하며, 피부가 오염된 흙이나 물에 닿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해야 합니다.